광고

철도공단-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업무협약 체결

공사업체 간 허위·중복실적 사전예방, 공정경쟁 환경 조성 기대

장병극 기자 | 입력 : 2019/11/29 [13:51]

▲ 한국철도시설공단이 28일(목)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와 철도통신 분야 기술정보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     ©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

 

[국토매일]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정부의 20대 국정전략 중 하나인 ‘활력이 넘치는 공정경제’를 실현하기 위해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와 철도통신 분야 기술·정보교류 업무협약을 지난 28일(목) 체결했다고 밝혔다.

 

공단과 협회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△철도공단이 보유한 정보통신공사업체 시공능력 평가자료 제공 △정보통신 공사 분리발주 △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춰 AI와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철도통신 기반 구축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.

 

공단측은 그간 업계의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되어온 공사업체 간 허위·중복실적에 대한 사전예방이 가능해져 업체 간 공정경쟁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했다.

 

김상균 이사장은 “우리 공단은 철도통신 분야의 기술·정보교류를 통한 경쟁력 강화와 공공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더욱 힘쓸 것”이라며, “앞으로도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와 상호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광고
광고
광고